북경-798-예술거리

798은 번지에서 그 이름을 딴 곳으로 옛날 군수품 생산공장이 있던 지역이다. 엄청난 규모의 공장지대를 그대로 살려서 갤러리, 작가 스튜디오, 조그마한 상점 등으로 현재 사용하고 있으며 이곳에서 웨딩 촬영이나 쇼핑몰 화보촬영 등이 이루어지고 있다. 중국의 젊은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명소이다.